블로그 이미지
Angelus
Angelus군은 항상 나른해.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Notice

'O.T.K./허니와 클로버'에 해당되는 글 12

  1. 2016.02.06 허니와 클로버 Chapter.2
  2. 2016.02.05 허니와 클로버 Chapter.1
2016. 2. 6. 12:00 O.T.K./허니와 클로버


スガ シカオ- 8月のセレナーデ


#. 
  모든 게 당장 움직일 것만 같아.

  새도, 꽃도, 사람도.
  그 미술관 주인과도 자주 이야기를 나눠.
  한 번, 하구가 되어 하구의 시선으로 세상을 보고 싶다고.
  어떻게 보일까 궁금하다면서.
  타인이 그런 감정을 품게 만드는 것,
  그런 걸 재능이라고 부르지.

 

#.

  저는 뭐랄까. 그...쇼크라고 할까.

  저도 뭔가 하고 싶어서 미대에 들어왔지만,
  장래에 어디서 일을 하고 무슨 일을 하고 싶다던지
  그런 건 아직 생각도 안했는데.
  그래서 하구를 보고
  조금 초조해진다고 할까.
  있잖아요, 모리타 선배도 마음대로 사는 것처럼 보여도 
  실은 어딘가에서 굉장한 일을 하는 것 같고.

 

#.

  선배, 하구, 굉장히 좋아했죠?
  분명 홈페이지 사건도 용서해줄거에요.
  분명히...
  그 샌들도 무지 마음에 들어했고,
  그리고 정말로...
  굉장히 기뻐했어요.
  어라, 어째서, 나...
  어쩐지...
  아파.
  하지만, 왜?
 

  위가 아프지?
  뭐 이상한 거라도 먹었나?
  혹시... 배가 고픈 건가?


'O.T.K. > 허니와 클로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허니와 클로버 Chapter.6  (0) 2016.02.10
허니와 클로버 Chapter.5  (0) 2016.02.09
허니와 클로버 Chapter.4  (0) 2016.02.08
허니와 클로버 Chapter.3  (0) 2016.02.07
허니와 클로버 Chapter.2  (0) 2016.02.06
허니와 클로버 Chapter.1  (0) 2016.02.05
posted by Angelus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6. 2. 5. 16:07 O.T.K./허니와 클로버


Spitz (スピッツ) - ハチミツ


#1. 
내가 아직 어렸을 때, 어딜 가던 함께였던 그 녹색 자전거를 타며 어느날 문득 생각했다.
한 번도 뒤를 돌아보지 않고 나는 어디까지 달릴 수 있을까 하고.
그 때 내가 시험해보고 싶었던 것은 대체 뭐였을까?

 

#2.
그렇구나, 이게.

사람이 사랑에 빠지는 순간을 처음으로 보고 말았어.

곤란하구만...



 

'O.T.K. > 허니와 클로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허니와 클로버 Chapter.6  (0) 2016.02.10
허니와 클로버 Chapter.5  (0) 2016.02.09
허니와 클로버 Chapter.4  (0) 2016.02.08
허니와 클로버 Chapter.3  (0) 2016.02.07
허니와 클로버 Chapter.2  (0) 2016.02.06
허니와 클로버 Chapter.1  (0) 2016.02.05
posted by Angelus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2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