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Angelus
Angelus군은 항상 나른해.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0.02.04 19:15 Sports/Fever Pitch

2010.2.1. Emirates Stadium
Manchester United 3-1 Arsenal



 
드디어 시즌 첫 골.늦었지만 어쨌든 터졌다. 요즘 출장이 뜸한데다 나오는 경기에서도 이렇다할 모습을 못 보여줘서 안타까움 반, 실망 반이었는데 잠 안자고 버틴 보람이 있었다. 훌륭한 퍼스트 터치와 유럽 선수들에게도 꿀리지 않는 주력, 그리고 당연히 박지성이라면 패스를 할 거라 믿은 아스날 수비수 - 아마도 베르마엘렌? - 의 판단 미스가 합작해낸 멋진 골이었던 것 같다. PSV 때의 골 장면이나 국가대표로 뛰면서 돌파하는 장면을 보면서 왜 맨유에서는 그런 장면이 안 나올까 하는 생각을 자주 하곤 했는데, 매 경기 선발출전은 어렵겠지만 - 갑자기 나니의 포텐이 터져버리는 바람에 - 좋은 모습 자주자주 보여줬으면 한다.



박지성뿐만 아니라 맨유 팀으로서도 반전의 기회가 될 수 있는 경기였다. 지난 두 시즌 잘 나가던 때의 form을 되찭은 것 같은 플레이였다. 세 골 모두. 첫 골은 비록 알무니아의 자책골로 기록되긴 했지만, '측면에서 공을 잡은 뒤 안쪽으로 침투, 개인기로 수비수 따돌리고 슈팅 또는 패스' 라는 지난 시즌 날두의 플레이를 나니가 그대로 보여줬고, 두번째 세번째 골도 짧은 원투 연결에 이은 다이렉트 패스로 뛰어들어가는 사람에게 찬스를 만드는 전형적인 역습장면이 잘 먹혔다. 베르바토프와 오웬이 기대만큼의 활약을 보여주지 못하는 상황에서 나니의 포텐 폭발과 박지성의 회복(?)은 그야말로 천군만마를 얻은 것과 다름없다.

이번 주 포츠머스와의 경기를 기대해볼란다. 박지성의 출전도, 맨유의 경기력도.
posted by Angelus
2010.02.01 01:53 Sports/Fever Pitch


2009.8.29 Old Trafford, Manchester
Manchester United 2 - 1 Arsenal

경기막판 항의하다 퇴장당한 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벤치 위에 올라가 
맨유팬들로부터 조롱과 즐거움이 뒤섞인 갈채를 받으며 보여준 아센 벵거의 카리스마.

이날의 하이라이트는 어느 누구의 골도 아닌 바로 이 장면이 아니었나 싶다.




 
posted by Angelus
2008.01.05 19:01 Sports/Fever Pitch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뻐 날뛰는(?) 파브레가스


영국의 유명 찌라시
'더 선'이 뽑은 타이틀은

「 It's Fab!  Becks joins Arsenal 」

'fabulous' 란 단어와 함께
저 뒤에서 펄쩍 뛰고 있는 세스크 파브레가스(Fabregas)를 이용한
멋진 단어 선택이었습니다~


2월 초에 있을 국가대표 친선 경기를 위해
MLS 비시즌 동안 아스날 선수들과 함께 훈련하기로.

카펠로 휘하 첫 경기,
당당히 스타팅으로 출전해서 A매치 100경기를 채우길!

벵거감독은 흔쾌히 베컴의 훈련을 돕겠다고 나섰지만
베컴을 영입할 생각이 있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는 단호히 No.


훈련장에서의 사진 몇 장 추가...



posted by Angelus
prev 1 next